본문 바로가기

최종편집일 2022-01-27 14:13

  • 뉴스종합 > 생활/경제

양천구, 세 차례 조기 ‘완판’된 양천사랑상품권 100억 규모 추가 발행

15일 오후 4시 양천사랑상품권 100억 규모 추가 발행

기사입력 2021-12-09 09:58

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
0

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양천사랑상품권‘e서울사랑상품권을 각각 이달 15일 오후 4, 22일 오전 11시 특별 추가 발행한다고 밝혔다.
 

이번 양천사랑상품권(상권회복특별지원상품권)은 올해 총 세 차례(350억 원 규모) 발행됐다. 이번이 네 번째 발행으로, 이달 15일 오후 4100억 원 규모의 상품권이 시중에 풀린다. 소비자는 1인당 최대 50만 원까지 상품권의 액면가보다 10%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. , 선착순으로 월 최대 2만 원까지 추가 환급도 받을 수 있다.
 

지난 세 차례의 발행 때 준비된 상품권이 모두 조기 소진되는 등 인기가 상당히 높아, 이번 4차 발행액도 조기 소진이 예상된다.
 

양천사랑상품권은 비플제로페이 체크페이 머니트리 등 21종의 결제 앱을 설치하면 손쉽게 구매할 수 있다. 거주지역과 관계없이 누구나 1인당 월 50만 원 한도 내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구매일로부터 6개월 이내에 사용하면 된다.
 

구매한 상품권은 양천구에 위치한 학원, 약국, 편의점, 음식점 등 제로페이 가맹점 14,803개소에서 사용할 수 있다. , 지역경제 활성화 및 소상공인 지원 취지인 만큼 대형마트와 사행성 업종, 연매출 10억 원을 초과하는 학원 및 대·중견기업 프랜차이즈 직영점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.
 

아울러 양천구는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소비가 확산됨에 따라 매출 증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‘e서울사랑상품권1222일 오전 11115천만 원 규모로 추가 발행한다고 밝혔다. 소비자는 1인당 월 30만 원까지 5% 할인된 금액으로 구입할 수 있으며, 선착순으로 월 최대 2만원까지 추가 환급도 받을 수 있다. e서울사랑상품권 또한 제로페이 결제앱(21)을 설치해 손쉽게 구입 가능하며, 11번가 소상공인 서울사랑상품권 온라인장터(전용관) 또는 제로배달 유니온(14개 배달앱)에서 사용이 가능하다.

 

 

송정순 기자 (gsycky@hanmail.net)

댓글0

스팸방지코드
0/50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