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최종편집일 2021-09-28 09:50

  • 뉴스종합 > 행정

양천구의 모든 데이터를 한 곳에

‘양천구 빅데이터 플랫폼’ 오픈

기사입력 2021-09-14 09:58

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
0

양천구가 구와 관련된 모든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양천구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했다.
 

양천구 빅데이터 플랫폼은 각 기관 및 부서별로 산재해 있는 주요 데이터를 통합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. 지난 8월 직원용 내부시스템 운영을 시작으로 지난 10일부터는 구민들을 위한 외부서비망을 추가 오픈했다.
 

양천구 빅데이터 플랫폼의 주요 제공 서비스는 실시간 도시현황 구정 현황 구정지표 생활지도 여론동향 일자리 채용 정보 등 총 7개 메뉴로 구성돼 있다.
 

실시간 도시현황 메뉴에서는 관내 화재 · 구조 · 구급 상황 등 재난안전 상황과, 교통상황, 펌프장 현황, 시간별 신정교 수위, 공항소음 측정값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. 구정 현황과 구정지표에서는 민선 7기 공약사업과 인구 · 안전 · 복지 · 대기환경 · 교통 · 경제 · 건설 · 스마트 · 일자리 관련 지표 등을 조회할 수 있다.
 

생활지도 메뉴에서는 양천구 인구분포와 각종 시설정보가 표출되고, 양천구 일자리플러스센터와 연계한 일자리 채용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.
 

양천구 빅데이터 플랫폼은 PC뿐만 아니라 모바일에서도 이용 가능해 구민이라면 누구나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접속할 수 있다. 구는 이를 통해 구민의 알 권리를 충족함과 동시에 투명한 정보 제공으로 행정서비스의 신뢰성을 높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.
 

김수영 양천구청장은 그동안 구민 여러분께 한층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다양한 소통 방안을 고민해왔다양천구의 182종의 데이터와 24개의 시스템을 연계한 빅데이터 통합플랫폼을 통해 구정 현황을 투명하게 공개 · 공유하여 행정정책의 신뢰를 높이고 구민과 열린 자세로 소통하는 양천구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.

 

송정순 기자 (gsycky@hanmail.net)

댓글0

스팸방지코드
0/50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