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최종편집일 2021-09-28 09:50

  • 뉴스종합 > 행정

양천구, 노후아파트 및 공공시설물 긴급 안전점검

목동아파트 1~14단지, 동 주민센터 7곳, 양천구민체육센터 등 포함

기사입력 2021-09-13 09:48

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
0

양천구가 지난 8월 발생한 신정동 소재 목동현대아파트 화재사고에 따른 재발방지대책 및 안전조치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노후아파트 및 공공시설물을 대상으로 긴급 안전점검을 실시한다.


긴급 점검은 96일부터 1015일까지 집중적으로 진행된다. 화재 발생 시 대규모 피해가 예상되는 노후아파트 21곳과 시설물안전법이 적용되는 주요 공공시설물 9곳을 포함, 30곳을 대상으로 한다. 점검 대상에는 목동아파트 1~14단지 동주민센터 7양천구민체육센터 구립 어린이집 1곳 등이 포함된다.


화재 원인이 되는 전기시설물의 용량 및 설치·관리상태, 대상시설 내 소방·방재설비와 주변 소화전 설치 적정 여부를 중점적으로 점검한다. 구 안전관리자문단 등 외부전문가와 구청 공무원이 점검반을 구성하는 민관합동점검을 실시해 실효성이 제고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추진할 예정이다.


점검결과 및 전문가 의견은 시설물 관리주체에 적극 공개된다. 점검 중 발견된 문어발식 멀티탭 사용, 소화기 주변 물건 적치 등 현장에서 시정 가능한 사항은 즉시 조치한다. 중대한 결함이나 위험요인이 발견돼 긴급 보수·보강작업 등이 필요한 시설물은 현장에서 긴급 안전조치 후 소관부서와 관리주체를 통해 빠른 시일 내 개선되도록 사후관리를 철저히 시행할 계획이다.


김수영 양천구청장은 빈틈없는 안전점검을 통해 위험요소를 사전에 제거하고 안전사고로 인한 인명 및 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꾸준한 모니터링을 통해 재난 예방활동을 전개해 가겠다고 말했다.

 

송정순 기자 (gsycky@hanmail.net)

댓글0

스팸방지코드
0/500